5page

2019년 12 월 15 일 ⑤ 1년의 시간이 훌쩍 지나갔습니다. 2019년 1월 샬롬권사회 회장 직분을 받 고 순례자에 “신앙의 본을 보임으로”라는 제목으로 글을 썼던 것이 엊그제 같은데 1 년을 보내고 마지막 12月 회장직을 마친 후의 소감을 다시 쓰게 됩니다. 1년을 뒤돌아 보니, 어려운 고비 고비마 다 언제나 주님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올해 초(2月, 3月) 총회의 불법적 재심 판결을 보고 우리의 마음이 심히 떨리고 손발이 풀어지며 허공을 떠다녔던 그날이 엊그제 같았는데 연말 총회의 권징 재판 (12月 10日)으로 출교와 6개월 정직이라는 판결을 주시므로 우리에게 믿음과 기도의 승리를 전파케 하셔서 얼마나 기뻤는지요. 이스라엘 민족에게 홍해를 가로질러 건 너게 했던 기억을 주신 주님이 우리에게 교회의 재건과 회복이라는 아름다운 역사 를 주실 것입니다. 우리 샬롬권사님들께서 서울교회의 모 든 믿음의 성도들의 수고와 헌신을 보고 느끼며 얼마나 감사했는지 모릅니다. “우리 장로님들, 힘내 주시고 건강을 주 세요” 무언의 격려를 수없이 보내셨을 겁니다. 주일 새벽 베델하우스로 달려가 주일 점 심을 준비하고 총회가 있는 기독교 100주 년 기념관으로, 또 법원으로, 앞장서 주신 권사님들을 보며 등을 두드려 주고 싶고, 안아주고 싶은 마음이 얼마나 많았는지요. “그러므로 우리가 낙심하지 아니하노니 우리의 겉사람은 낡아지나 우리의 속사람 은 날로 새로워지도다” (고후 4:16)라는 성 경 말씀을 떠올려 봅니다. 세월이 흐름이 늙어감이 아니라 익어가 는 거라고 누군가의 말처럼 우리 샬롬권사 님들 성령의 열매로 더욱 무르익어가기를 바랍니다. 사랑과 더불어 공의와 진리에 대 한 열정이, 겸손과 배려, 감사와 기도가 점 점 무르익어가는 저희가 되기를 원합니다. 저희들의 믿 음의 아름다운 유산을 우리 의 후손들에게 잘 전해줄 수 있다면 얼마 나 좋을까요? 신실한 언약의 백성으로 가 득 찬 거룩한 서울교회를 자손만대 우리의 후손에게 물려줄 수 있기를 간절히 소원해 봅니다. 옷깃을 여미고, 두 손을 모으며 지난 한 해 주님이 서울교회를 바라보시며 얼마나 많은 눈물을 흘리셨을까? 생각합니다. 주여, 우리의 죄악을 용서하시고 우리를 긍휼히 여겨주소서. 믿음의 아름다운 유산을 남길 수 있도록 서울교회의 샬롬권사회를 축복하소서. 일 년 동안 부족하고 연약한 저를 격려 해 주시고 도와주시며 기도해주신 모든 권 사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한 해를 은 혜롭게 잘 마무리할 수 있도록 인도해 주 신 주님께 한없는 감사를 드립니다. 부족하고 무지한 종에게 교회와 스데반 회를 섬길 수 있도록 은혜를 주셔서 감사 를 드립니다. 2019년 한 해를 주님을 의지하여 열심 을 내어보고 해야 할 일들을 다 했다고 하 지만, 뒤 돌아보면 한없이 게으르고 불충한 죄인이었음을 고백합니다. 주님의 영광을 위하여 섬긴다고 하였지 만, 나 자신을 드러내었고 교회를 위하여 봉사한다고 하였지만, 나의 체면을 위하여 봉사하였고 스데반 회원을 위하여 헌신한 다고 하였지만, 나의 안위를 먼저 생각하였 습니다. 주님께서 그러하셨듯이 주어진 일에 묵 묵히 감당하여야 함에도 시련과 어려움이 닥칠때 주님께 기도하지 못하였고 때로는 불평을 하였고 때로는 게을러지고 때로는 안일하였고 때로는 무책임하였습니다. 주 님, 용서하여 주옵시고, 이 불쌍한 죄인을 긍휼히 여겨 주옵소서. 그럼에도 주님께서 는 한 없는 사랑을 베풀어 주셨습니다. 교회의 혼란 속에서 믿음 생활 잘할 수 있는 은혜를 주셨고 모든 사랑하는 성도님 들과 스데반 회원님들과 더욱 가깝게 교제 할 수 있는 은혜를 주셨습니다. 특별히 사 랑하는 서울교회에 회복의 빛을 주셔서 이 제야 무너진 성벽을 재건할 수 있게 하심 을 감사를 드립니다. 모든 회원님들께 또한 감사를 드립니다. 설겆이 봉사와 주차봉사 그리고 김장봉 사 교회의 이곳 저곳에서 소리없이 봉사해 주심은 물론 법원으로 총회 재판국으로 불 려 다니기도 하고 교회가 필요로 하는 곳 에 어디든 마다하지 않고 찾아 주시고 기 도해 주심에 감 사를 드립니다. 주님, 회원들의 가정과 일터에 한없는 사랑을 베풀어 주시고 교회를 위하여 더욱 할 일을 다하게 하옵소서. 주님나라 확장을 위한 도구로서, 전도의 사명을 감당하게 하옵시며, 하나님을 향한 사모하는 마음을 주셔서 신령한 예배에 충 실하게 하옵소서. 교회의 무너진 성벽을 재건하고 구축하 는 일에 동참하는 회원들 되게 하옵시고, 말씀 충만, 성령 충만한 회원들 되게 하옵 소서. 내년에는 더욱 더 온전히 하나님께 헌신 하고 교회가 모든 혼란 마치고 마침내 제 자리를 찾아가게 하옵소서. 모든 영광 주님께 올려 드립니다. 아멘. 믿음의 아름다운 유산을 예완식 집사 (2019 스데반회 회장) 이은희 권사 (2019 샬롬권사회 회장) 이 세상을 사랑하사 주님께서 아기 예수로, 생명의 빛 으로, 이 땅에 오셨습니다. 경배와 찬양을 드리며, 구원해 주심을 감사드리며, 모든 영광을 돌리는 시간입니다. 꼭 오셔서 이 기쁨을 함께 나누길 소원하며 초대합니다. 최형열 장로 (할렐루야찬양대 대장) 성탄절 축하찬양 주님나라 확장의 도구로, 전도의 사명자로... 지금까지 지내 온 것 주의 크신 은혜라 생 명 의 빛 스데반회회장 섬김을 마치며 샬롬권사회 회장 섬김을 마치며
5page

생명의 빛
5page

지금까지 지내 온 것 주의 크신 은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