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page


32page

小愴 申性模 소창 신성모는 1891년 5월 26일 경남 의령 출생, 보성전문학교를 졸업하고 일제 강점기에 러시아와 중국에서 독립운동을 하였다. 독립자금은 전달하다 체포되어 옥고를 치른뒤 영국으로 유학하여 런던항해학교를 졸업하고 선장으로 발군의 실력을 발휘, 최고의 명예인 대영제국의 Exstra-Master자격을 취득하였다. 해방후 귀국 내무장관, 국방장관 겸 국무총리 서리를 역임하였고 퇴임후 대통령 자문기구인 해사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평화선 선포, 해양경찰대 창설, 해무청 설치등에 기여하였다. 1956년 한국해양대학 제8대 학장에 취임하여 해군 예비원령 제정시행, 실습실 반도호 확보 등 해양한국 건설의 초석을 닦았다. 1960년 5월 29일 작고, 현재 국립대전현충원에 영면하고 있다. 정부는 자주독립과 국가발전등에 기여한 공로를 기려 1990년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