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age


2page

엄주선 강도사는 1919년 경북 의성군 엄규영 영수의 차남으로 태어나 일제치하시 부친을 따라 중국 봉천에서 생활하다 해방후 귀국, 1949년 장로회신학교를 졸업하고(제43회) 1950년 목사고시에 합격하여 의성 양지교회(현 사곡교회)를 거쳐 화목교회에서 목회를 했다. 1951년 2월 새벽기도회를 마치고 홀로 기도하던 중 공산당 패잔병들에게 납치당한 엄 강도사는 『예수를 부인하면 살려주겠다』는 공산당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신앙을 지키다 총검으로 전신을 19군데나 찔려 순교했다.출처 : 기독공보